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바이오&ICT
게임물관리위원회 정책연구소, 본격 업무 가동




게임물관리위원회는 합리적이고 예측 가능한 게임 정책 수립을 위한 ‘정책연구소’ 출범에 따른 제반 준비를 마치고 본격적인 업무 가동에 들어갔다고 7일 밝혔다.

게임위는 지난달 조직개편과 함께 게임위 사무국 산하의 별도 조직으로 정책연구소를 신설했다. 게임위 관계자는 “게임 전반의 다양하고 전문적인 조사·연구와 정책 개발을 수행하기 위함”이라면서 “해당 조직에 변호사 및 석·박사 인력을 배치해 전문성을 확보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연구소는 출범 첫 해 게임 이용자 등 국민을 대상으로 게임 관련 이용행태 및 인식 등 기초조사를 실시한다. 이후 유사 분야 및 해외 정책 동향과 시사점, 법·제도 개선사항 발굴 등의 조사와 연구를 수행한다.



특히 문화콘텐츠와 정책, 법률 등 관련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 ‘게임통합정책자문단’을 구성하고, 이를 통해 민·관 거버넌스에 기반한 정책의 전문성과 예측가능성을 확보한다. 또 정책 분석과 제언, 전문 학술지 발간, 국제 게임정책 포럼 개최를 비롯한 국제 협력 등 게임분야 싱크탱크로서의 역할을 한다는 계획이다.

이재홍 게임물관리위원장은 “다양한 연구결과와 제언, 학술자료 축적을 통해 게임 산업과 문화 성장의 발판이 될 수 있는 정책을 적극 개발하는 한편 다양한 전문가와 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게임의 혁신 성장을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바이오IT부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혼자 가는 것보다 함께 걸을 때 더 멀리 갈 수 있듯이
세상과 발맞춰 이야기 나누며 앞으로 나아가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6.01 22:08:26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