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문화 · 스포츠라이프
[속보]3일 0시 기준 수도권 개척교회 관련 확진자 10명 증가…총 55명
수도권 교회를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퍼진 사례가 빠르게 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일 정오 기준으로 인천·경기 등 수도권 개척교회와 관련한 코로나19 확진자는 10명 늘어 누적 확진자가 총 55명이라고 밝혔다. 확진자가 나온 지역별로 인천 33명, 서울 13명, 경기 9명 등이다.

지난 5월 31일 인천 부평구의 한 개척교회에서 목사가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이 교회 관련 확진자는 최근 사흘 새 50명 넘게 늘어나면서 빠르게 확산하고 있다.

특히 5월 이후 수도권 내에서 종교 모임이나 활동 등을 통해 코로나19에 확진된 사례는 전날까지 94명(5건)이었는데, 확진자가 잇따르면서 적어도 100명 이상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
/임진혁기자 liberal@sedaily.com



고등학교 1학년·중학교 2학년·초등학교 3∼4학년을 대상으로 한 3차 등교개학일인 3일 오전 경기도 과천시 별양동 과천고등학교에서 교사가 비닐장갑을 착용하고 안내문을 나눠주고 있다./과천=연합뉴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7.02 20:31:23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