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문화 · 스포츠문화
韓경제 이끌 세번째 혁신은 'K팝'

■[책꽂이]K-POP 이노베이션

이장우 지음, 21세기북스 펴냄





K팝의 현재 위상을 10년 전과 비교하면 격세지감을 느낄 정로 엄청난 도약을 이뤘다. 하지만 이는 우연한 행운이 아닌 쉼 없이 이어진 혁신 전략의 결과다. 30년 이상 한국 기업의 혁신을 연구해 온 이장우 경북대 경영학부 교수는 신간 ‘K-POP 이노베이션’에서 K팝 산업이 “한국 경제를 이끌 세 번째 혁신주자”라고 강조한다.

책에서 K팝 산업의 역사를 훑으며 그간의 혁신 성과를 설명한다. 특히 이수만, 이호연, 박진영, 양현석, 방시혁 등 5명의 프로듀서들을 통해 K팝이 어떻게 위기를 헤치고 발전했는지 살펴본다. 저자는 이들이 음악이 아닌 아이돌을 전략적 상품으로 보고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었으며 드라마·예능 등 다양한 분야에 진출해 수익 창출을 극대화했다고 분석한다. 아울러 해외 현지화와 표준화를 병행해 해외시장을 개척하고 글로벌 팬덤을 만들어냈다는 점에 주목한다. 이러한 혁신 과정은 반도체, 정보기술(IT) 벤처 산업과도 공통돼 있음을 언급한 점이 눈에 띈다.



책 후반부는 SM엔터테인먼트의 사례를 통해 K팝의 성장 과정과 성공 요인을 분석했다.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와의 인터뷰는 그의 리더십은 물론 SM의 행보와 비전,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엔터테인먼트 산업이 나아가야 할 방향까지 제시한다. 2만4,000원.
/박준호기자 violato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