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국제국제일반
"대통령 암살로 정국은 안갯속"···공분 일으킨 올림픽 중계방송

국가 소개하며 체르노빌·드라큘라·비트코인 사진 넣어

개회식 생중계에 부적절 사진 사용…MBC, 거듭 사과





MBC가 도쿄올림픽 개막식 생중계에서 아이티를 소개하면서 ‘대통령 암살로 정국은 안갯속’이라는 글귀가 적힌 사진을 삽입했다. /방송 캡처


MBC가 도쿄올림픽 개막식 생중계에서 루마니아를 소개하면서 드라큘라 사진을 삽입했다. /방송 캡처


MBC가 지난 23일 2020 도쿄올림픽 개막식 생중계 당시 참가국을 소개하는 자료 화면에 부적절한 사진을 사용해 논란이 일고 있다. 개막식 방송 막판에 진행자가 사과했지만, 국내외 네티즌들이 문제의 화면을 캡처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퍼나르면서 국제적 공분이 커지고 있다.

MBC는 이날 일본 도쿄의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올림픽 개막식을 생중계하면서 각국 선수단이 입장할 때 화면 왼쪽에 해당 나라를 설명하는 사진과 설명을 넣었다. 그러면서 그 나라를 설명하는 부적절한 사진이 곳곳 눈에 띄었다.

MBC가 도쿄올림픽 개막식 생중계에서 우크라이나를 소개 하면서 체르노빌 원전 사진(위)을, 엘살바도르 소개에는 비트코인 사진을 넣었다. /방송 캡처




우크라이나 선수단이 입장할 때 MBC는 소개 사진에 1986년 일어난 최악의 참사인 체르노빌 원전 사진을 넣었다. 아이티 선수단 입장 때는 ‘대통령 암살로 정국은 안갯속’이라는 자막을 띄워 물의를 빚었다. 조브넬 모이즈 아이티 대통령은 지난 7일 사저에서 괴한들의 총에 맞아 사망했다.

루마니아 선수단 입장할 때에는 ‘드라큘라’의 사진을 삽입했다. 엘살바도르를 소개하면서 비트코인 사진을 넣기도 했다. 엘살바도르는 지난달 세계 최초로 비트코인을 법정 통화로 채택한 바 있다. 이에 대해 해당 국가의 민감한 부분을 자극하고 올림픽 정신에 맞지 않는 해설이라는 비판이 이어지고 있다.

MBC가 도쿄올림픽 개회식 생중계 중 부적절한 사진에 대해 사과했다. /방송 캡처


논란이 일자 MBC는 거듭 사과했다. MBC는 24일 입장문을 내고 “23일 밤 도쿄올림픽 개회식을 중계방송하면서 국가 소개 영상과 자막에 일부 부적절한 사진과 표현을 사용했다”며 “해당 국가 국민과 시청자 여러분께 정중히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당사국에 대한 배려와 고민이 크게 부족했고, 검수 과정도 부실했다. 변명의 여지가 없는 잘못”이라며 “스포츠 프로그램 제작 시스템을 근본적으로 재점검해 유사 사고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